STOVE168496902751511
2시간 전
24.07.22 14:36 -00:00
50 °C
그후 대기 1700명..3시간후 1100명 좀더자고 와야겟다~
S1721646553765511
2시간 전
24.07.22 14:49 -00:00
로웨 8섭인가보네 힘내 형
S1721197850668200
3시간 전
24.07.22 14:01 -00:00
0 °C
뒷돈받고 타경쟁사 흥하게 하려는 경우도 있고동종 스마게 게임 흥하게 하려고 그런 경우도 있고,허니버x 처럼 한정판 만들어서 웃돈 주고 사먹게 하려는 경우도 있고마소 IT 클라우드 서버 관련 문제일수도 있고
19595004
3시간 전
24.07.22 13:44 -00:00
2 °C
설명하라 설명하라~ 
82637478
4시간 전
24.07.22 13:26 -00:00
0 °C
https://cafe.naver.com/nightcrowcafe
82726434
4시간 전
24.07.22 12:26 -00:00
51 °C
소통 어디갔어쌍
160868265
4시간 전
24.07.22 12:29 -00:00
ㅇㅈ
바르테스7
5시간 전
24.07.22 12:00 -00:00
250 °C
무과금 쪼렙인데 좋은건 아니지만, 무기 이 둘중에 뭐 껴야 할까요. 둘다 이정도 떠브러서 선택장애 옴. 더 지를 생각은 없는데; 
S1721379566780011
4시간 전
24.07.22 12:29 -00:00
뭘끼든 어짜피 팅길건데 암거나 껴 
STOVE168845783849511
5시간 전
24.07.22 12:23 -00:00
암꺼나 걍 쳐 껴 ~ 니가 뭐 낀다고 뭐 되는것도 아니고
STOVE75335072
5시간 전
24.07.22 11:52 -00:00
20 °C
이거 진짜 왜 점검을 하던 뭐를 하던 해결을 해야하는데 왜 아무런 말도없고 조치가 없는거지?
S1720780255303011
6시간 전
24.07.22 11:21 -00:00
100 °C
이거 여기서 몇분기다려야됨??사람마다 다름??
무르르르르르
5시간 전
24.07.22 11:40 -00:00
그런 로딩화면에서 강제종료하면 더 ㅈ됩니다무조건 기다리세요 ㅋㅋ
S1720780255303011
6시간 전
24.07.22 11:21 -00:00
작성자
말하자마자 접됬네 수고링 
이거맞다
6시간 전
24.07.22 10:36 -00:00
323 °C
덥고(습기) 시원한게(바람)이 공존하는 미묘한 날씨
STOVE40157233
24.07.21
24.07.21 06:14 -00:00
690 °C
평소 방에 바람이 잘 오지 않거나 약한 편인데 오늘따라 바람이 잘 들어오네요. 얼음 동동 띄운 제로 음료수까지 흡입하면서 영화 게임 기타 등등 오락을 즐기니 아주 좋습니다.각도로 보아 1시간 안에 태양이 방을 침범하겠지만, 잠시만 직사광선을 피하면 하루종일 시원할 것 같아 주말을 좋게 마무리할 예감이 듭니다.
용체쓰세용
24.07.02
24.07.02 05:49 -00:00
178 °C
Episode 01. 내 인생작

군대를 전역하고 나서, 입대하기 전처럼 게임을 하던 중 친형이 같이 로스트아크라는 게임을 하자고하였습니다.

오픈베타 때 아이디를 처음 만들고나서 접속대기자가 너무 많아서 포기한 그 이후로 들어가지 않았던 '그 게임'


처음에는 꾸준히 키워야하고 타 게임처럼 돈이 많이 들어가서 하기 싫었다고 했던 RPG게임...


그전에 다른 RPG게임은 M게임과, D게임을 하였지만 저에게 RPG란 저만의 목표치를 달성하면 지루해지는 게임이었습니다.

최종콘텐츠를 즐기자니 돈이 너무 많이 들어가고, 매일 지루하게 반복되는 일일 퀘스트...


그런 생각을 하던 중, 유튜브에서 로스트아크를 검색하던 중에 '루테란 신년 감사제'라는 영상을 보게 되었습니다.

처음으로 디렉터가 머리숙이는 것을 보았고, 자신의 게임이 잘못된 부분과 잘못된 부분을 어떻게 고쳐나갈 것인지

그렇게 해서 어떤 게임을 만들것인지에 대한 내용이 빠짐없이 들어가 있었습니다.


금강선 디텍터님은 감사제 이후 변화된 시즌2를 기약하였고, 마치 보란듯이 유저들과의 약속을 지키는 모습을 보고 금강선 디렉터님과 로스트아크라는 게임에 반하게 되었습니다.


위 계기가 로스트아크를 접하고 지금까지도 즐길 수 있도록하였고, 어디가서 '너의 인생게임이 뭐니?', '가장 좋아하는 게임이 뭐니?'라고 물어본다면 언제나 당당하게 로스트아크라고 말하고 다니고 있습니다.


현재는 선발대는 아니지만, 인생 처음으로 RPG의 최종콘텐츠를 즐기고 있으며 즐겁게하고 있습니다!


재밌는 게임, 감동을 주는 게임을 만들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개발진들 화이팅!♥





로그인 후 댓글을 달아보세요!
문자 : 0/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