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VE168496902751511
3시간 전
24.07.22 14:36 -00:00
50 °C
그후 대기 1700명..3시간후 1100명 좀더자고 와야겟다~
S1721646553765511
2시간 전
24.07.22 14:49 -00:00
로웨 8섭인가보네 힘내 형
S1721197850668200
3시간 전
24.07.22 14:01 -00:00
0 °C
뒷돈받고 타경쟁사 흥하게 하려는 경우도 있고동종 스마게 게임 흥하게 하려고 그런 경우도 있고,허니버x 처럼 한정판 만들어서 웃돈 주고 사먹게 하려는 경우도 있고마소 IT 클라우드 서버 관련 문제일수도 있고
19595004
4시간 전
24.07.22 13:44 -00:00
2 °C
설명하라 설명하라~ 
82637478
4시간 전
24.07.22 13:26 -00:00
0 °C
https://cafe.naver.com/nightcrowcafe
82726434
5시간 전
24.07.22 12:26 -00:00
51 °C
소통 어디갔어쌍
160868265
5시간 전
24.07.22 12:29 -00:00
ㅇㅈ
바르테스7
5시간 전
24.07.22 12:00 -00:00
250 °C
무과금 쪼렙인데 좋은건 아니지만, 무기 이 둘중에 뭐 껴야 할까요. 둘다 이정도 떠브러서 선택장애 옴. 더 지를 생각은 없는데; 
S1721379566780011
5시간 전
24.07.22 12:29 -00:00
뭘끼든 어짜피 팅길건데 암거나 껴 
STOVE168845783849511
5시간 전
24.07.22 12:23 -00:00
암꺼나 걍 쳐 껴 ~ 니가 뭐 낀다고 뭐 되는것도 아니고
STOVE75335072
5시간 전
24.07.22 11:52 -00:00
20 °C
이거 진짜 왜 점검을 하던 뭐를 하던 해결을 해야하는데 왜 아무런 말도없고 조치가 없는거지?
S1720780255303011
6시간 전
24.07.22 11:21 -00:00
100 °C
이거 여기서 몇분기다려야됨??사람마다 다름??
무르르르르르
6시간 전
24.07.22 11:40 -00:00
그런 로딩화면에서 강제종료하면 더 ㅈ됩니다무조건 기다리세요 ㅋㅋ
S1720780255303011
6시간 전
24.07.22 11:21 -00:00
작성자
말하자마자 접됬네 수고링 
이거맞다
7시간 전
24.07.22 10:36 -00:00
323 °C
덥고(습기) 시원한게(바람)이 공존하는 미묘한 날씨
STOVE40157233
24.07.21
24.07.21 06:14 -00:00
690 °C
평소 방에 바람이 잘 오지 않거나 약한 편인데 오늘따라 바람이 잘 들어오네요. 얼음 동동 띄운 제로 음료수까지 흡입하면서 영화 게임 기타 등등 오락을 즐기니 아주 좋습니다.각도로 보아 1시간 안에 태양이 방을 침범하겠지만, 잠시만 직사광선을 피하면 하루종일 시원할 것 같아 주말을 좋게 마무리할 예감이 듭니다.
혼돈악
24.06.29
24.06.29 15:21 -00:00
569 °C
구쭈 리뷰 - 백의 소각자(시크릿 플러스 주의)


이럴때 꼭 필요한 리코더좌







마우스 패드는 이러합니다.  




제가 쓰는 마우스 패드는 퀵 헤비라고 하는 뻑뻑하긴 한데 저감도충으로서 뚝까기 최적인 물건을 쓰고있습니다.

사실상 본체 마우스 키보드 배치와 반고정된 형태기 때문에 교체가 쉽지않습니다. 

혹시나 써보신 분들은 평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의외로 쓸만하다고들 하신다면 

닷지방이나 트렁크에 잡아넣어서 동승자를 겁에 질리게 하는 용도로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네.  



...다음은 문제의 문고리입니다.



사실 택배 박스 딱 까자마자 하우두유두 띠용 일줄 

알았는데 걍 란제리였습니다.

포장작업자가 나름 매너해준건지 아니면 작업자 본인이 봐도 숭해서 그런건지 뭐 어쩐지는

저 또한 알 길이 없습니다. 

무튼 비닐까서 뒤집어봐야 비로소 하우두유두였습니다.


불쾌한 골짜기 같은게 느껴질 지경으로 정교하게 묘사되있습니다.

어째 수명도 연장되는 기분이기도 한데  

분명 잡지에서 이런 맥락의 연구결과를 본 것도 같습니다. 


문고리는 걍 쌩종이입니다.

이걸 본 용도에 맞게 문고리로 사용했다가는

저 메인히로인 사지해체쇼가 열릴껍니다. 

뭐라도 걸치고 그러면 아 장르가 슬래셔무비구나 할건데 

헐벗어놓고 그리되면 그때부턴 장르가 뻐킹 스너프필름

으로 바뀝니다. 누구도 이런 결과를 원치않을 것입니다. 


더구나 요샌 싸구려 여인숙 문고리조차 플라스틱이니만큼

코팅을 하기로 결심했습니다.  

굳이 코팅을 할 생각이 있다는 것은

어떻게든 실전배치하겠다는 말과 진배없습니다. 




앞으로 다가올 송사에 만전을 기할 것이며, 

언젠가 쇠고랑을 차게 된다면 썩 좋은 인생이었다 하고

의연한 자세로 조사에 임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로그인 후 댓글을 달아보세요!
문자 : 0/1000
Sojeob
24.06.30
24.06.30 21:00 -00:00


결말포함
24.06.30
24.06.30 09:59 -00:00


덤비면문다고
24.06.30
24.06.30 03:00 -00:00


S1710219354456212
24.06.30
24.06.30 02:31 -00:00


한라미
24.06.30
24.06.30 01:48 -00:00


리즈의리즈시절
24.06.30
24.06.30 01:31 -00:00

문고리는 택배 열자마자 저게 맨 위에 있어서 놀랐었...

Chim
24.06.30
24.06.30 00:47 -00:00


돔돔군
24.06.29
24.06.29 16:15 -00:00

저 굿즈가 여러 사람 잡음